‘피겨 기대주’ 김예림, ISU 챌린지 시리즈서 첫 금메달 쾌거

머니투데이
|
2022.09.16 오후 02:25
|

‘피겨 기대주’ 김예림, ISU 챌린지 시리즈서 첫 금메달 쾌거

16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22 ISU 챌린저 시리즈 US 인터내셔널 클래식에 출전한 김예림이 금메달을 차지한 후 태극기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올댓스포츠 제공
16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22 ISU 챌린저 시리즈 US 인터내셔널 클래식에 출전한 김예림이 금메달을 차지한 후 태극기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올댓스포츠 제공

‘피겨 기대주’ 김예림(19·단국대)이 머나먼 타국에서 낭보를 전했다.

김예림은 16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개최된 2022 ISU 챌린저 시리즈 US 인터내셔널 클래식에 출전해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예림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70.57점, 구성점수(PCS) 62.75점, 합계 132.32점을 획득하며, 쇼트프로그램 점수 58.32점에 더해 총점 190.64점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58.32점을 얻어 5위로 출발한 김예림은 프리스케이팅에 출전한 선수들 중 가장 높은 기술점과 구성점을 획득하며 역전 우승에 성공했다.

이번 대회를 통해 김예림은 생애 첫 ISU 공인 대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선수로서는 임은수에 이어 두 번째 ISU 챌린저 시리즈 금메달리스트가 되는 쾌거를 이룩했다.

대회를 마친 김예림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생애 첫 ISU 공인 대회 우승을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시즌 열심히 준비했는데, 첫 대회부터 좋은 출발하게 되어 기쁘다. 몇 가지 실수가 있었는데 다음 대회에서 보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대회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정웅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