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AV 남자 배우 지망생들이 오디션에서 한다는 일

뷰어스
|
2021.09.04 오전 12:00
|

일본 AV 남자 배우 지망생들이 오디션에서 한다는 일

일본 AV업계에서 남자 배우들을 뽑을 때 보는 조건이 공개됐다.

31일 한 베트남 매체는 유명 AV회사인 ‘실크라보’에서 가장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남자 배우 두명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두 배우는 AV 배우로 데뷔하게 된 비법을 공개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AV 배우가 되기 위해 가장 중요한 점은 성관계 스킬도, 성기의 크기도 아니었다.

배우들이 직접 밝힌 면접 질문은 “좋아하는 취미나 특기는 뭐죠?”, “경험이 몇 번 정도 있나요?” 등의 내용이었다.

그런데 배우들은 유난히 힘들었던 마지막 면접 관문에 대해 조심스레 입을 열었다. 바로 회사 대표에게 ‘속옷’만 입은 채 찾아가 평가를 받는 것이다.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만큼, 남자 배우들은 회사 여자 대표에게 속옷차림으로 찾아가 개인적으로 평가를 받은 뒤 입사한다.

‘실크 라보’의 대표 마키노 에리는 “솔직히 크기나 스킬은 크게 중요하지 않다”라며 “단순히 몇가지 질문으로 이를 파악할 순 없다”라고 말한 바 있다.

끝으로 남자 배우들은 “여자들이 좋아하는 눈빛과 잘생긴 외모를 가졌다면 도전하기 더 쉬울 것”이라며 꿀팁(?)을 전수하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해당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속옷만 입고 가야한다니 충격이다”, “역시 일본이다”, “면접 질문은 순한맛인데 마지막이 매운맛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실크라보,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